로그인 회원가입 위원가입

처음으로

 

 

 
 
 
 
 
   

 

      사진
      동영상
  동영상  
제 목 :  벗하나 있었으면 07-09-04 23:19:4
글쓴이 : tongillo 조회 : 1838   
마음이 울적할 때 저녁 강물같은 벗 하나 있었으면
마음 산 그리메처럼 어두워 올 때 내 그림자를 안고
조용히 흐르는 강물 같은 벗 하나 있었으면

울리지 않는 악기처럼 마음이 비어 있을 때
낮은소리로 다가와 함께 노래가 되어
들에 가득 번지는 벗 하나 있었으면

오늘도 어제처럼 고개 다 못 넘고 지쳐
달빛으로 다가와서 등을 어루만져주는
그와 함께라면 칠흑속에서도 다시 먼 길 갈 수 있다면
그런 벗 하나 있었으면 그런 벗 하나 있었으면

추천하신 회원님 : 0 명

♡한마디의 아름다운 댓글이  tongillo님과 우리 모두의 마음을 풍요롭게 합니다♡ 조회 : 1838   

  홈페이지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

  Copyright ⓒ ngouljin.or.kr. All rights reserved.  주소 / 경북 울진군 울진읍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우편번호 / 000-000         전화번호 / 054) 000-0000